바로가기

  • 관람시간
  • 안내해설
  • 예약신청
  • 오시는길

숭례문 소개

> 덕수궁 이야기 > 숭례문 소개

숭례문의 역사

조선시대 한양도성의 정문으로 남쪽에 있다고 해서 남대문이라고도 불렀다. 현재 서울에 남아 있는
목조 건물 중 가장 오래된 것으로 태조 5년(1396)에 짓기 시작하여 태조 7년(1398)에 완성하였다.
이 건물은 세종 30년(1448)에 고쳐 지은 것인데 1961~1963년 해체, 수리 때 성종 10년(1479)에도
큰 공사가 있었다는 사실이 밝혀졌다. 이후, 2008년 2월 10일 숭례문 방화 화재로 누각 2층 지붕이
붕괴되고 1층 지붕도 일부 소실되는 등 큰 피해를 입었으며, 5년 2개월에 걸친 복원공사 끝에
2013년 5월 4일 준공되어 일반에 공개되고 있다.
이 문은 돌을 높이 쌓아 만든 석축 가운데에 무지개 모양의 홍예문을 두고, 그 위에 앞면 5칸, 옆면 2칸
크기로 지은 누각형 2층 건물이다. 지붕은 앞면에서 볼 때 사다리꼴 형태를 하고 있는데, 이러한 지붕을
우진각 지붕이라 한다. 지붕 처마를 받치기 위해 기둥 윗부분에 장식하여 짠 구조가 기둥 위 뿐만 아니라
기둥 사이에도 있는 다포 양식으로, 그 형태가 곡이 심하지 않고 짜임도 건실해 조선 전기의
특징을 잘 보여주고 있다.

숭례문 전경 숭례문 전경
1882년의 숭례문
출처 : 『경성부사』(1934)
1903년의 숭례문과 전차
출처 : 미상
숭례문 전경 숭례문 전경
1904년의 숭례문
출처 : 『호주 사진작가의 눈을 통해 본 한국』(2004)
1910년의 숭례문
출처 : 『조선미술대관』(1910)

숭례문 관련 주요 연혁

숭례문 관련 주요 연혁
기간 내용
창건 1396.01.09.(태조 5) 도성 축성 개시
1398.02.08.(태조 7) 숭례문 완성
1차 중건 1447.08.31.(세종 29) 개건 공사 시작
1448.05.12.(세종 30) 개건 공사 완료
2차 중건 1479.04.02.(성종 10) 개건 공사 완료, 입주
일제
강점기
1907.08 구 한국군 군대 해산 명령에 따른 시가전으로 육축, 문루 일부 훼손
1907.09 ~ 1909.05 숭례문 주변 정비 공사 (성벽 철거 및 철로 우회공사)
한국 전쟁 1950.06 ~ 1953.07 한국전쟁 발발로 문루 및 육축 훼손
피해 복구 1952.11 ~ 1953.09 전쟁피해 복구공사
1954.08 ~ 12 단청 보수 공사
해체 1961.07 ~ 1963.05 전면 해체 수리공사(문루 전체, 육축 일부)
유지 보수 2005.02 ~ 09 숭례문 개방을 위한 주변 공원조성
2006. 03 숭례문 개방
화재 2008.02.10 ~ 02.11 숭례문 방화로 인한 문루 일부(상층부) 소실
피해 복구 2008.06 ~ 2009.12 숭례문 복구를 위한 발굴 조사
2010.01 ~ 2012.12 숭례문 복구 및 복원작업
개방 2013.05.04 숭례문 재개방